세이프 하우스, 신참요원과 위험한 인물의 쫓고 쫓기는 추격전

영화 이야기 2012.05.31 23:30

 

Safe House (2012) 뜻은 무엇일까? 영화을 보면서도 처음에는 뭔말이지?? 라는 생각이 계속 들었습니다. 주인공 맷 웨스턴 (라이언 레이놀즈)는 남아공 배경에서 사랑하는 여자친구와 대화하는 장면으로 영화는 시작이 됩니다. 그의 직업은 CIA요원이지만 보통 생각하는 범인을 잡고 추격하는 요원이 아니라 세이프 하우스의 키퍼, CIA외에 아무도 모르는 비밀공간 (위험인물들은 고문과 심문 등이 이뤄지는 곳)을 지키는 사람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일년 내내 케이프 타운의 세이프 하우스를 아무 손님 없이 맷은 지키고만 있었는데... 드디어 또 다른 주인공 토빈 프로스트 (덴젤 워싱턴)을 심문하기 위해 CIA 요원들은 이 세이프 하우스에 들어오게 됩니다.

 

토빈은 큰 정부 조직들의 기밀들을 밀매하는 미국에서는 가장 위험한 인물이며 그는 10년전 CIA에서 일을 했었답니다. 남아공에서도 그는 아주 중요한 기밀을 전달받는데 이 파일을 갖기 위해서 그를 쫓는 추격전이 시작이 됩니다. 그리고 그를 쫓는 조직은 세이프 하우스에까지 들어오게 되는데... 그를 심문하는 CIA요원들은 다 죽고 남은 사람은 오직 맷 웨스턴 뿐입니다. 토빈은 그를 설득하여 이 둘만 빠져 나가게 되고, 맷은 CIA 본사의 명령대로 그를 다른 세이프 하우스에 데려가려고 하는데...

 

맷보다 훨씬 머리고 좋고 경험이 많은 토빈은 맷을 따돌리고 따로 그에게서 달아나면서 이 둘의 추격은 시작이 되고 이 파일을 뺏으려는 정체가 밝혀지지 않은 또 다른 조직도 토빈을 죽이려고 합니다.

 

결론은 얘기하면 역시나 재미없겠죠?? 줄거리는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재미있었던 것 같습니다. 블록버스터급 액션이나 CG는 없었으나 끝없는 추격전과 리얼한 액션들이 많이 있어서 볼거리를 끝까지 만들어 주었습니다. 그리고 반전의 반전도 나옵니다. 덴젤 워싱턴은 원래부터 좋아했지만 라이언 레이놀즈도 이 영화를 보고 팬이 된 것 같습니다. 이 배우도 의외로 여러 장르 영화에 나오는구나 하고요...

 

액션을 즐겨 보신다면 이번 주말에는 세이프 하우스 추천해드리고 싶습니다!

 

Posted by G-Hey

체인지업 'Change Up' - 내 인생을 내 친구 인생과 바꿀수 있다면??

영화 이야기 2012.01.02 07:00
몸과 마음이 바뀌는 영화는 이제 흔할 정도로 많이 본 것 같습니다.
드라마에서도 그렇고 시트콤에서도 그렇고요.

처음에 정준과 김소연이 주연하는 한국영화 '체인지'를 (1997년) 보았을때는 진짜 신기했습니다.
그 이후 이런 컨셉에 영화가 마니 나와서 이젠 그닥 눈길이 가진 않았습니다.



'체인지업'도 마찬가지로 비슷한 내용이지만 웃기고 때론 슬프고 그리고 마지막에는 약간의 교훈도 섞여있는 볼만한 영화였습니다.



주인공인 미치 (라이언 레이놀즈)와 데이브 (제이슨 베인트먼)은 친한친구지만 아주 다른 인생을 삽니다.
미치는 프리랜서 단역배우이며 인생 또한 아주 프리~하게 삽니다. 역시 여자관계도 마찬가지고요...
데이브는 좋은 집, 좋은 차, 사랑스러운 아내와 3명의 아이와 살고 있는 잘나가는 변호사입니다.
하루는 미치와 데이브는 술을 마시면서 이런저런 얘기를 합니다.
그리고 술김에 분수대에서 쉬..를 하면서 서로의 인생을 살고 싶다고 말해버립니다.
그리고 조금 식상하지만 진짜 그 다음날 아침부터 서로의 몸으로 변해져 있고요...



처음에는 어쩔 줄 몰라 힘들어 하지만 친구의 몸에서 여태까지 자기가 살면서 제일 가까운 사람들에게 소홀히 했다는 점을 크게 깨닫습니다. 미치는 데이브가 가족을 위해서 얼마나 희생했고..
또한 아버지에 대한 사랑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됩니다.

데이브는 예전에 못느꼈던 일탈을 조금씩 경험하지만 자기가 가족들을 뒤로한채 너무 변호사로써 성공하는 것에만 신경썼다는 점을 깨우쳤습니다.




스토리 라인이 식상하지요?

약간의 섹스코미디와 성적인 멘트, 라이언 레이놀즈의 코믹연기와 그리고 제이슨 베이트먼의 서슴없는 욕설 연기 등이 영화에 계속 빠져 들게 합니다. 간만에 저를 웃기고 울린 영화였습니다! 추천에 한표!!
(청소년은 보시면 안됩니다!!)





Posted by G-Hey